최종편집 : 2019.12.13 20:03 |
LG화학, 1분기 매출 6조 6,391억원·영업이익 2,754억원
2019/04/24 22: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올해 1분기 경영실적 발표…전분기 대비 9.6%, 4.9% 각 감소
LG화학이 올해 1분기에 △매출액 6조 6,391억원 △영업이익 2,754억원 △순이익 2,119억원의 경영실적을 달성했다.
LG화학은 24일 전 분기 대비 매출은 9.6%, 영업이익은 4.9% 각각 감소한 실적이다고 밝혔다.

LG화학 COO(최고운영책임자) 정호영 사장은 1분기 실적과 관련해 "석유화학부문은 주요 제품 스프레드 회복 등으로 수익성이 개선됐으나 대산 NCC공장 T/A(대정비)로 개선폭이 크지 않았고, 전지부문은 계절적 비수기 영향과 함께 국내 ESS화재에 따른 일회성 비용 등으로 적자를 기록해 전사 영업이익은 전분기 대비 감소했다"고 말했다.

사업부문별 1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석유화학부문은 매출 3조7,488억원, 영업이익 3,986억원을 기록했다.
원재료 가격 안정화, 고객의 재고확충(Restocking) 수요로 인한 주요 제품의 스프레드 회복 등으로 전분기 대비 영업이익이 증가했다.

전지부문은 매출 1조 6,501억원, 영업손실 1,479억원을 기록했다. 국내 ESS화재에 따른 일회성 비용 및 자동차/IT 분야의 계절적 영향으로 출하량이 줄어 영업이익은 적자를 기록했다.

첨단소재부문은 매출 1조 2,339억원, 영업이익 35억원을 기록했다. 계절적 비수기의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은 소폭 감소했지만 편광판의 타이트(Tight)한 수급상황 등으로 영업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생명과학부문은 매출 1,435억원, 영업이익 118억원을 기록했으며, 자회사인 팜한농은 매출 2,280억원, 영업이익 382억원을 기록했다.

2분기 사업 전망과 관련해 정호영 사장은 "유가 상승 등 대외 불확실성이 존재하지만 △석유화학부문의 NCC공장 T/A(대정비) 종료, ABS, SAP 등 신규 가동물량 효과 △전지부문의 2세대 전기차 물량 확대 등에 따른 매출 증대 및 수익성 향상으로 전반적인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General Economy News(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일반경제신문 · www.busynews.net | 발행일 : 2017년 4월 25| 우: 07612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에이원 에이동 202호
    주사무소: 기사제보(010-4258-5863)
    등록번호 : 서울 아 04467  |  등록일 : 2017년 04월 2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영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