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09.28 11:31 최종편집 : 2020.09.28 11:28
SH공사, 지분적립형 분양주택 등 주택브랜드 공개
2020/08/12 17:1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연금형 소규모주택정비사업, 직주일체형 창업지원주택
[크기변환]AA2I3724.jpg▲ SH공사 김세용 사장이 기자설명회에서 ‘지분적립형 분양주택’을 포함한 3개의 신규 주택브랜드를 공개하고 있다.
 
연리지.jpg▲ 뿌리가 다른 나뭇가지가 서로 엉켜 마치 한나무처럼 자라는 현상, 시민과 SH가 함께 만드는 주택브랜드를 의미한다.
 
SH공사가 '지분적립형 분양주택'을 포함한 3개의 신규 주택브랜드를 공개했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세용)가 신혼부부, 3040세대를 포함한 무주택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 꿈을 돕기 위해 새롭게 개발한 분양주택 모델인 ‘지분적립형 분양주택’을 포함한 3개의 신규 주택브랜드를 공개했다.

특히 이번 지분적립형 분양주택 제도도입을 통해 △20~30대를 위한 청신호주택 및 청년창업 지원을 위한 도전숙 △30~40대를 포함한 다양한 세대를 위한 지분적립형 분양주택 △50~60대의 안정적 노후생활을 보장하는 연금형 주택 등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택공급 체계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지난 4일 정부와 서울시는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한 분양주택 모델인 ‘지분적립형 분양주택’에 대한 브랜드를 '연리지홈'으로 정했다. 
‘지분적립형 분양주택’은 김세용 사장 취임이후 2019년부터 서울시와 SH공사가 신혼부부, 3040세대를 포함한 무주택 실수요자들의 내집마련과 취득부담 완화를 동시에 충족할 수 있는 정책에 대한 깊은 고민과 연구를 통해 마련한 새로운  분양모델이다.
‘지분적립형 분양주택’ 브랜드 '연리지홈'은 SH공사와 시민이 연리지 가지처럼 내집마련의 꿈을 함께 만들어 가는 과정을 의미한다. 저이용 유휴부지를 비롯해 공공시설 복합화사업 등 신규사업 대상지 중심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신규 주택 브랜드로 50~60대 장년층의 안정적 노후생활을 보장하는 ‘연금형 소규모주택정비사업’ 모델인 '누리재'가 있다. 
이는 주택의 노후화와 집주인의 고령화가 동시에 진행 중인 저층노후주거지 특성에 맞는 소규모주택정비사업 모델로써, 자율주택정비사업에 참여하는 노후주택소유자가 원할 경우 기존주택을 공공에 매각후 공공임대주택에 재정착하면서 매각대금에 이자를 더해 10~30년동안 연금으로 수령할수 있는 모델이다.
서울시 저층주거지는 주택의 노후화와 집주인의 고령화가 동시에 진행 중이다. 2019년 SH도시연구원에서 50대 이상 노후 단독·다가구주택 소유자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6%는 노후준비가 부족하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67%는 상황에 따라 주택을 처분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금형 소규모주택정비사업 '누리재'는 ‘저층주거지 재생을 위한 자율주택정비사업’과 ‘고령사회 주거자산기반 노후소득보장’을 결합한 모델로써 사업에 참여하는 60세 이상 집주인이 원할 경우 기존주택을 공공에 매각하고, 해당 부지에 건설되는 공공임대주택에 재정착하면서 매각대금에 이자를 더해 10~30년 동안 연금처럼 분할 수령할 수 있다. 
자산평가액이 2.77억원인 집주인이 30년 연금형을 선택할 경우, 공공임대주택 재정착을 위한 보증금과 월임대료를 선공제한 후 66~77만원을 수령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보증금을 매각가에서 공제하지 않고 별도 납부할 경우 77~89만원을 수령하게 된다.

나아가 청신호 주택과 더불어 20~30대를 위한 주택으로써, 청년들의 창업도전을 지원하기 위한 기존의 도전숙을 한단계 업그레이드 한 도전숙 시즌2 '에이블랩(ablab)'이다.
‘도전숙’은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이 주거와 사무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는 임대주택으로 ‘도전하는 사람들의 숙소’라는 뜻이며, 1인 창조기업 및 예비창업자를 위한 직주일체형 창업지원주택이다. 

공사는 2014년 성북구를 시작으로 현재는 은평구, 성동구, 서대문구 등 총 10개 자치구에 563호의 도전숙을 조성했으며, 입주자는 최장 6년까지 거주하며 다른 창업가들과 함께모여 협업을 하며 자신들의 꿈을 펼쳐나가고 있다.
올해 5월 도전숙 입주자 282명을 대상으로 창업활동 모니터링을 통한 창업업무공간 확충, 대학-자치구-도전숙과의 연계성 확대를 통한 집적효과 증대 및 도전숙 브랜드 인지도 제고 등을 제안한 설문결과를 반영해 현행 도전숙 사업모델의 개선안을 도출했다.

도전숙 입주자들의 니즈(Needs)를 반영해 새롭게 업그레이드 한 도전숙 시즌2 '에이블랩(ablab)'에는 △캠퍼스타운 인근 창업 클러스터 조성 △자치구-대학-SH 3각 협력강화 △건설형 도전숙 사업참여 그리고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신규 평면개발 등이 포함될 계획이다.

특히, 제1호 '에이블랩(ablab)' 공급을 위해 노원구와 서울과학기술대학교는 지난 7월 업무협약을 체결해 캠퍼스 일대에 '에이블랩(ablab)'과 도전선을 집적하고 공공 부문과 대학이 협력해 창업밸리를 조성하는 ‘창업 클러스터 조성사업 모델’을 구축 중에 있으며, 모델수립에 따른 시범사업도 시행할 계획이다.
사무와 주거공간이 결합된 '에이블랩(ablab)'의 장점을 부각시키는 공간계획과 언택트 트렌드를 적극반영한 포스트코로나 대비 신규 평면개발도 7월 착수했으며, 2021년 부지·재원마련 및 2022년 공사착공도 계획하고 있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많은 서울시민이 20~30대에는 ‘청신호’ 주택에 거주하며 ‘에이블랩’에서 마음껏 창업의 꿈을 펼치고 신혼부부 그리고 3040세대를 포함한 무주택 실수요자들에게 ‘연리지홈’을 통해 부담없는 가격으로 내집마련의 꿈을 이루며, 은퇴를 앞둔 50~60대에는 ‘누리재’를 통해 은퇴후 소득걱정 없이 안정된 노후생활을 누릴수 있는 행복한 서울을 희망해 본다"고 밝혔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General Economy News -일간이코노미(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일반경제신문 www.busynews.net | 발행일 : 2017년 4월 25| 우: 07612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주사무소: 기사제보(010-4258-5863)
    등록번호 : 서울 아 04467  |  등록일 : 2017년 04월 2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영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