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0.10.22 03:10 최종편집 : 2020.10.21 22:33
산림조합중앙회 사업대표이사제 도입, 책임경영 구현
2020/09/25 14:5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사업대표이사에 최준석 부회장 취임, "산림뉴딜 선도할 역량 확보, 혼신" 밝혀
[크기변환]사업대표이사 취임식 사진-1.jpg▲ 산림조합중앙회 신임 최준석 사업대표이사가 25일 진행된 취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크기변환]첨부 -프로필 사진(최준석 신임대표이사).jpg▲ 산림조합중앙회 신임 최준석 사업대표이사
 
산림조합중앙회가 사업대표이사제를 도입하고 최준석 부회장을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해 책임경영 구현에 박차를 가 한다.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최창호)는 25일부터 개정된 '산림조합법' 시행에 따라 전문경영인인 사업대표이사가 경영을 총괄하는 사업대표이사제를 도입한다. 

개정 산림조합법 시행으로 △중앙회장 비상임화 및 사업대표이사제도 도입 △인사추천위원회 법적 근거 마련 △감사위원회 제도 도입 △지역조합장의 상임·비상임 체제 기준 마련 등이 시행됐다.  

이에 의거, 그동안 상임이였던 산림조합중앙회장은 농·수협과 마찬가지로 비상임으로 전환되며 전국 142개 회원조합장이 직접 선출한 대표이자 이사회 의장으로서 회원조합 지원과 대외활동 역할에 집중하게 된다. 
특히 사업대표이사는 중앙회 사업 전반을 책임진다.

또한 인사추천위원회 기능을 확대해 법률에 규정함으로써 현행 부회장만 추천할 수 있는 권한을 사업대표이사, 감사위원, 조합감사위원장 등으로 확대해 유능한 인사를 영입함으로써 경영의 건전화를 도모했다.
한편으로는 현재 상임과 비상임 2인 체제의 감사를 3인의 감사위원회로 확대해 의사 결정권을 강화하고 외부전문가를 참여하게 하는 등 공정하고 전문화된 감사체제를 도입한다.

아울러 지역조합의 책임경영을 비롯해 율적인 운영을 위해 조합의 사업규모에 따라 조합장을 상임 또는 비상임으로 운영하는 기준을 마련했으며, 상임이사와 비조합원 이사의 임기를 현행 4년에서 2년으로 단축한다. 

신임 최준석 사업대표이사는 "여러모로 어려운 시기에 사업대표이사 직을 맡게 되어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산림조합 본연의 정체성인 산주·임업인 중심조직으로서의 역할에 충실해 산주·임업인의 신뢰를 이끌고 그린뉴딜시대 산림뉴딜을 선도할 수 있는 조직으로서의 역량과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혼신의 역량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산림조합중앙회 신임 최준석(58) 부회장은 서울대학교 농학석사로 서울대학교 박사 과정과 캐나다 브리티시 컴럼비아 대학원을 수료했다.
2001년 산림청 산림보호과장, 캐나다 온타리오주 천연자원부, 청장 비서관과 동부지방산림청장, 몽골자연환경부 한·몽 그린벨트 사업단장, 산림청 해외자원협력관, 산림청 북부지방산림청장,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 사무차장, 산림청 동부지방산림청장을 거쳐 2020년 2월 산림조합중앙회 부회장을 역임했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General Economy News -일간이코노미(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일반경제신문 www.busynews.net | 발행일 : 2017년 4월 25| 우: 07612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주사무소: 기사제보(010-4258-5863)
    등록번호 : 서울 아 04467  |  등록일 : 2017년 04월 2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영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