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1.07.31 15:18 최종편집 : 2021.07.30 15:08
빈집 활용, 청년·신혼부부에 사회주택 공급
2021/03/08 18:0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서울시·SH공사, '빈집활용 사회주택' 300호 공급 착수

노후 저층주거지 등 방치된 빈집을 활용해 청년·신혼부부 대상 사회주택 100호를 공급한다. 


8일 서울시와 SH공사에 의하면, 이같은 '빈집활용 사회주택 사업'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확대, 시행한다.


'빈집활용 사회주택'이란 서울시·SH공사가 주거관련 사회적 경제주체에게 매입한 빈집부지를 30년간 저리로 임대해 임대주택을 건설하고 청년 및 신혼부부에게 주변시세의 80% 이하로 공급하는 사업이다.

서울시와 SH공사는 2021년 분기 단위로 총 4회차 공모를 통해 약 300호의 사회주택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SH공사에서는 2021년 첫 회차로 다가오는 8일부터 4월 16일까지 8개 대상지에 약 100호의 사회주택을 건설할 민간 사업자 4개 업체를 공모한다.


또한 빈집활용 사회주택의 공급확대를 위해 민간빈집 소유자와 사회주택 사업자가 함께 빈집을 사업지로 제안하면 SH공사에서 매입해 제안자에게 사회주택 공급부지로 제공하는 민간참여형을 추가 실시한다.

서울시·SH공사는 '빈집활용 사회주택' 사업자가 적극적으로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국사회주택 협회와 협의를 통해 다양한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사업을 확대 시킬 계획이다.


사업자금 대출이자를 1.8%에서 1.5%로 낮춰 사업자 부담금리가 완화되며, 토지임대료(매입당시 토지가의 1%)를 계약일부터 납부하던 것을 착공일로부터 6개월 이후 납부로 변경해 사업자 초기 투자비용이 절감된다.  

특히 임대사업 시작 후 2년 평균 공실률이 10% 이상일 경우 토지임대료 인상을 제외한다.


서울시는 '빈집활용 사회주택' 사업을 통해 빈집으로 인한 지역슬럼화 문제 해소, 청년·신혼부부 등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강화, 지역재생을 통한 저층주거지 활력 등의 효과를 기대했다.


세부 공모계획은 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https://www.i-sh.c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류 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빈집활용 사회주택은 민관이 협력해 방치된 빈집을 정비하고 임대주택을 공급하는 도시재생의 새로운 모델이다"고 말했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Genera Economy News, 일간이코노미(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일반경제신문 www.busynews.net | 발행일 : 2017년 4월 25| 우: 07612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주사무소: 기사제보(010-4258-5863)
    등록번호 : 서울 아 04467  |  등록일 : 2017년 04월 2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영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일간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