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 2022.07.07 01:59 최종편집 : 2022.07.06 17:34
美 워싱턴D.C 의원 13명 '김치의 날' 결의안 서명 완료
2022/06/08 15:4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단순 행정 절차 지연으로 오는 6월 14일·7월 12일경 처리될 듯
김치 K-Food 세계화 이끈다, 완.jpg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좌측)이 아니타 본즈(Anita Bonds) 워싱턴D.C 의원(Council Member)으로부터 '워싱턴D.C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전달받고 있다. 김주영 기자

 

워싱턴 D.C.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 ,.jpg
워싱턴D.C 의원 13명의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 만장일치 서명본이다.

미국 워싱턴 D.C.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이 6월 중순 이후로 연기됐다.

 

8일 워싱턴 D.C. 의회 관계자에 따르면, '김치의 날' 결의안은 워싱턴 D.C. 의원 13명 중 13명이 만장일치로 이미 결의안 서명을 완료하고 6월 7일 공식 승인 절차만 남겨 두었으나, 단순 행정 절차상 지연으로 오는 6월 14일 또는 7월 12일경 처리될 예정이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아니타 본즈(Anita Bonds) 워싱턴D.C 의원(Council Member)으로부터 '워싱턴D.C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지난 6일 직접 전달받았다.


한국계 의원이 없는 워싱턴D.C 의회는 김치에 매료된 아니타 본즈(Anita Bonds) 워싱턴D.C 의원 주도로 6월 7일 오후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을 통과시킬 예정이었다. 미국 내 김치의날 제정은 작년 8월 캘리포니아주, 올해 2월 버지니아주와 뉴욕주에 이어 4번째다.


'워싱턴D.C 김치의 날' 제정은 지난 5월 31일 바이든 대통령이 K팝스타 방탄소년단(BTS)을 백악관으로 초청한 행사에 이은 한국 음식문화 행사로 K팝‧K푸드 등 한국문화에 대한 미국의 관심이 커진 것으로 평가되어 의미가 더 크다. 


지난해 역대 최대 수출 1억 5990만 달러(약 2028억원)를 달성한 K-Food 대표주자 김치는 미국 건강전문지 '헬스(Health Magazine)'가 선정한 세계 5대 건강식품 중 하나로 면역강화와 소화, 정장‧항암작용 등에 우수한 효능이 있다고 알려져 있다. 공사는 김치 세계화를 위해 김치의 품질고급화와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다방면에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국에서 생산하는 김치는 HACCP시설 생산의무화에 따라 엄격한 품질기준을 적용하고 있으며, 공사는 김치종균 보급과 대한민국 김치품평회를 통해 김치의 품질 경쟁력을 향상시켜왔다. 

지난 3월 공사는 주한 미국 대사관을 방문해 한국의 엄격한 식품위생·안전성 제도를 설명하고 한미 양국 간 식품위생조건 동등성 인정을 요청한 바 있다.


올해는 김치뿐 아니라 김치 시즈닝 등 다양한 김치 가공품 수출에도 힘을 쏟고 있으며, 공사는 이들 김치 가공품을 국가대표 수출품목으로 발굴·육성하는 ‘미래클 K-Food 프로젝트’ 품목으로 선정해 육성 중이다.

또한 외국인 소비저변 확대를 위해 영화 '미나리'와 연계해 미국 소비자체험 홍보, 유럽 미슐랭 쉐프와 김치 레시피 공모전 및 쿠킹쇼 개최, 일본 기능성 성분표시 등록 지원, 김치 효능 연구결과 확산 등 다양한 수출 마케팅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김춘진 사장은 "미국 내 김치의 날 제정 릴레이를 김치 붐 조성의 기회로 삼아 현지인의 소비저변을 확대하고 김치 종주국으로서 차별화된 맛과 품질관리로 '프리미엄 한국김치'의 위상을 높이겠다"며, "올해는 미국뿐 아니라 캐나다, 유럽, 신남방 국가 등 전 세계적으로 한국 김치의 우수성을 알리고 수출시장도 적극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General Economy, 국민매일(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일반경제신문 www.busynews.net | 발행일 : 2017년 4월 25| 우: 07612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주사무소: 기사제보(010-4258-5863)
    등록번호 : 서울 아 04467  |  등록일 : 2017년 04월 20일  |  발행인·편집인 :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주영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