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돈자조금 팔도와 협업, 한돈 판로 확장
2024/02/02 10:3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한돈X팔도짜장면 판매 9천만 개 눈앞…한돈 사용량 약 266톤 "농가 경영 안정 기여"
한돈자조금과 팔도가 공동기획한 프리미엄 짜장면 ‘팔도짜장면’.jpg
한돈자조금과 팔도가 공동기획한 프리미엄 짜장면 ‘팔도짜장면’ 제품으로, 한돈 농가 경영 안정과 소비촉진에 기여하고 있다. 김주영 기자

한돈자조금이 다양한 제휴마케팅을 통한 한돈 판로 확대로 농가경영 안정을 비롯해 소비 촉진에 기여하고 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와 팔도가 공동 기획한 프리미엄 짜장라면 ‘팔도짜장면’이 누적 판매 수 9000만 개를 눈앞에 두며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앞서 한돈자조금은 식품기업 ‘팔도’와 협업해 우리 돼지 한돈이 들어간 팔도짜장면을 공동 기획했다. 소비자에게 한돈의 색다른 맛을 선보임과 동시에 한돈 판로를 확장함으로써 한돈 농가 경영 안정에 보탬이 되고자 추진됐다. 

오는 3월 MOU를 본격 추진해 한돈 소비 확대에 더욱 힘을 실을 예정이다.


팔도짜장면은 2015년 7월 출시 이후 봉지라면 기준으로 약 8900만 개가량이 판매됐다. 컵 팔도 짜장면 역시 약 420 만 개의 판매고를 올렸다. 봉지와 컵 팔도 짜장면에 들어가는 한돈 무게가 각각 3g, 1.5g인 점을 고려하면 그동안 약 266톤가량의 한돈이 사용된 셈이다. 10년째 팔도와 인연을 맺으며 한돈 판로를 개척해 온 유의미한 성과이기도 하다.


지난해에는 MZ세대를 대상으로 ‘한돈X팔도 비빔면 푸드트럭 시식행사’를 개최해 소비자와 직접 만나 우리돼지 한돈을 알리기도 했다. 당시 전국 28개 대학에서 8400명의 대학생 및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비빔면과 잘 어울리는 조합인 삼겹살을 즉석에서 구워 제공해 큰 인기를 끌었다.


한돈자조금 손세희 위원장은 "팔도와의 협업을 통해 소비자가 한돈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경로를 개척하는 한편, 한돈 판로 확장이라는 긍정적인 효과도 낳고 있다"며 "국민들에게 한돈의 새로운 맛과 매력을 알리는 것은 물론 한돈 소비 촉진으로 농가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해 한돈자조금은 팔도 외에도 다채로운 제휴마케팅을 통해 한돈 소비 촉진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20년에는 롯데푸드와 MOU를 체결해 K-로스팜 등 다양한 한돈 상품을 출시했으며, 2022년에는 이마트와 MOU를 맺고 안정적인 판로 확대 및 소비 촉진에 힘을 보탰다.

지난해에는 더본코리아와 협업, 2023 글로벌 바비큐 페스티벌에 참가해 한돈 신선육 50톤을 전량 판매한 바 있다. 올해에도 다양한 지역 축제, 기업 등과 연계하여 한돈 판로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국민매일 | 등록번호: 서울 아53037 | 등록일: 2020. 05. 06. | 발행일: 2020. 05. 08.  
    일반경제신문 | 등록번호: 서울 아 04467 | 등록일: 2017. 04. 20 | 발행일: 2017. 04. 25 
    주사무소: (010-4258-5863) 발행인·편집인: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주영 |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 매체사명: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