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 '김치의 날' 제정 의원, 김치 홍보대사 위촉
2024/04/01 14:5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해외 최초 ‘국가 차원 김치의 날’ 이끈 킨타나 의원
모바일용 240401_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아르헨티나 '국가적 차원 김치의 날' 제정 의원에 글로벌 김치 홍보대사 위촉(참고사진1).JPG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글로벌 김치·저탄소 식생활 홍보대사 위촉식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 3번째부터) 주한아르헨티나대사관 에밀리아노 와이셀피츠 대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 막달레나 솔라리 킨타나 전 의원, 대상㈜ 이정성 상무. 김주영 기자

 

아르헨티나의 막달레나 솔라리 킨타나(Magdalena Solari Quintana) 전 의원을 ‘글로벌 김치·저탄소 식생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가 1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위촉한 킨타나 전 의원은 해외 최초로 ‘국가적 차원의 김치의 날’ 제정을 이끌었다. 


킨타나 전 의원은 아르헨티나에서 김치의 날 제정 법안을 처음 발의해 2023년 7월 마침내 일부 지역이 아닌 국가적 차원의 김치의 날을 공식 기념일로 제정하는 데 크게 기여한 인물이며, 김치 주요 수출기업인 대상㈜의 협조로 금번 초청이 이루어졌다.


아르헨티나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에는 김치의 역사와 우수성은 물론 한국이 김치의 종주국이며, 2013년 유네스코가 김치 준비·보존과정인 ‘김장’을 세계 무형 문화유산으로 인정했다고 명시돼 있다. 아울러 매년 11월 22일을 김치의 날로 제정한다고 밝히고 있어, 아르헨티나를 포함한 거대 남미 시장에서 한국산 김치의 인지도와 위상을 높이는데 매우 큰 상징적 의미가 있다.


현재까지 아르헨티나를 비롯해 미국, 영국, 브라질 등 4개국 16개 지역에서 김치의 날이 연이어 제정·선포됨에 힘입어, 한국산 김치는 2023년 한 해 동안 전 세계 97개국으로 수출됐으며 수출액도 2022년보다 11% 증가한 1억 5600만 달러에 이르렀다. 특히 김치의 날이 제정된 국가로의 수출은 국가 전체 증가율의 3배를 상회해 기존 한인 시장 위주의 김치 소비가 현지인 시장까지 확산돼 소비 저변이 두루 확대된 것으로 풀이된다.


홍보대사 킨타나 의원은 "글로벌 김치 홍보대사로서 아르헨티나뿐 아니라 남미 전역에서 김치와 K-푸드 열풍이 이어지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며, "글로벌 저탄소 식생활 홍보대사로서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을 적극 확산해 지구를 지키는 가치 있는 일에 기꺼이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김춘진 사장은 "지구 반대편 아르헨티나에서 해외 국가 차원의 김치의 날이 최초로 제정되는데 애써주신 킨타나 의원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며, "아르헨티나를 비롯한 남미 시장 전역에 한국산 김치와 저탄소 식생활이 널리 전파되도록 긴밀하게 협력하자"고 말했다.


관련해 킨타나 전 의원은 대상㈜의 김치 생산·가공·유통 현장을 둘러보고 오는 3일에는 공사와 함께 이하연 김치 명인의 김장 담그기 체험 클래스를 참여하며 식품명인체험홍보관 ‘이음’을 방문해 전통차 등 한국 식문화를 두루 체험해볼 계획이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국민매일 | 등록번호: 서울 아53037 | 등록일: 2020. 05. 06. | 발행일: 2020. 05. 08.  
    일반경제신문 | 등록번호: 서울 아 04467 | 등록일: 2017. 04. 20 | 발행일: 2017. 04. 25 
    주사무소: (010-4258-5863) 발행인·편집인: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주영 |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 매체사명: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