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재정균형발전특위 위원장 등 선임
2024/07/04 16:1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위원장 박수빈 시의원, 부위원장에 정지웅·이민옥 시의원

올리기사진2 (35).JPG

서울시의회 다 같이 잘 사는 서울을 위한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가 국민의힘 8명, 더불어민주당 5명 총 13명의 위원 구성을 마치고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김주영 기자

 

자치구 간 재정 격차에 따른 지역 불균형 문제 해결을 위해 서울시의회가 적극 나서고 있다. 


서울시의회 다 같이 잘 사는 서울을 위한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이하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는 지난 3일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총 13명의 위원(국민의힘 8, 더불어민주당 5) 구성을 마쳤다.

위원장에 박수빈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 4), 부위원장에는 정지웅 시의원(국민의힘, 서대문 1)과 이민옥 시의원(더불어민주당, 성동 3)을 선임했다.


이날 위원장으로 선출된 박수빈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 4)은 "날로 심해지고 있는 자치구 간 재정 격차에 따른 지역 불균형 문제 해결을 위해 현행 ‘조정교부금’과 ‘재산세 공동과세’ 등 지방재정 조정 관련 제도의 효과성을 분석하고 평가해 개선점을 도출하려는 노력이 필요한 때이다"며 "실질적인 지역균형발전을 촉진할 수 있는 합리적 대안 마련과 정책 제시가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 구성의 목적이다"고 밝혔다. 


정지웅 부위원장(국민의힘, 서대문 1)은 "다 같이 잘 사는 서울을 위한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가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민옥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동 3)은 "자치구 간 재정격차를 완화하고 지역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서 위원들이 머리를 맞대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도록 부위원장으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선언했다.


관련해 '지방세기본법'과 '서울시 시세 기본 조례'에서는 본래 기초자치단체의 세입원인 재산세에 대해 서울시의 경우 총 재산세 세입의 50%를 서울시 세입('특별시분 재산세')으로 징수해 이를 25개 자치구에 균등하게 배분하는 재산세 공동과세 제도를 규정하고 있다.

다만, 재산세 공동과세 제도에도 불구하고 재산세 세입규모가 가장 큰 강남구와 그 규모가 가장 적은 강북구를 비교할 때 그 세입 규모의 격차는 확대되는 추세에 있다.


이에 따라 강북구 출신인 박수빈 위원장은 재산세 중 공동과세 대상 비율을 현행 50%에서 60%까지 확대하는 내용으로 국회에 계류 중인 '지방세기본법' 개정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하는 건의안을 발의하는 등 서울시의 자치구 간 재원 조정의 필요성을 지속 제기하고 있다.


최근 서울시의회 본회의에서 조정교부금 비율 상향, 재산세 운영 방법의 개선 등 25개 자치구가 모두 혜택을 볼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의회 뿐 아니라 서울시도 참여하는 TF 설치를 제안하기도 했다. 같은 취지의 토론회 개최에 이어, 관련 정책연구용역을 의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자치구 간 이견이 극명하고 재원의 이전을 전제로 하는 예민한 사안에 대해 재정균형발전 특별위원회가 어떤 해결 방안을 제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 김주영 기자 ]
김주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kjyoung4321@naver.com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www.busynews.net) -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국민매일 | 등록번호: 서울 아53037 | 등록일: 2020. 05. 06. | 발행일: 2020. 05. 08.  
    일반경제신문 | 등록번호: 서울 아 04467 | 등록일: 2017. 04. 20 | 발행일: 2017. 04. 25 
    주사무소: (010-4258-5863) 발행인·편집인: 김주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주영 |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로 23길 12-3 에이원 A동 202호 | 매체사명: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Copyright ⓒ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 All right reserved.
    일반경제신문 국민매일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